삼성 이재용, MS CEO 만났다…ICT 협력 논의

남경식 / 기사승인 : 2018-11-07 14:51:34
  • -
  • +
  • 인쇄
나델라 CEO, AI 콘퍼런스 참석차 방한…AI·클라우드 등 논의

7일 삼성전자 이재용 부회장이 마이크로소프트 사티아 나델라 최고경영자(CEO)를 만나 인공지능(AI), 클라우드 등 ICT 분야 협력 강화 방안을 논의했다.

이날 오전 서울 시내에서 만난 이 부회장과 나델라 CEO는 AI, 클라우드, 빅데이터, 5G 등에 관한 의견을 교환하며 두 회사의 협력 방안을 논의한 것으로 알려졌다.
 

▲ 7일 삼성전자 이재용 부회장(왼쪽)과 마이크로소프트 사티아 나티아 CEO(오른쪽)가 회동을 갖고 ICT 분야 협력 강화 방안을 논의했다. [각사 제공]

마이크로소프트 나델라 CEO는 이날 서울 홍은동 그랜드호텔에서 열린 '퓨처 나우(Future Now)' AI 콘퍼런스 참가를 위해 방한했다.

두 사람이 국내에서 만난 것은 나델라 CEO의 2014년 9월 방한 이후 4년 만이다. 2016년에는 미국 아이다호주에서 열린 '선밸리 콘퍼런스'에 함께 참석한 바 있다.

한편 나델라 CEO는 '퓨처 나우' 기조연설을 통해 "마이크로소프트는 개발자와 기업의 파트너다"며 "한국의 기업과 사람들이 더 많은 것을 이룰 수 있도록 도울 것이다"고 말했다.

아울러 삼성에 대해서는 "AI 역량 기반의 스마트 에어컨으로 에너지를 25% 정도 절감하며 최적화했다"며 디지털 전환의 성공사례로 언급했다.

 

UPI뉴스 / 남경식 기자 ngs@upinews.kr 

[저작권자ⓒ UPI뉴스. 무단전재-재배포 금지]

  • 글자크기
  • +
  • -
  • 인쇄

핫이슈

만평

2020.11.26 0시 기준
32318
515
26950