'사생활 구설수' 롯데 지성준, 무기한 출장 정지 징계 [오피셜]

김현민 / 기사승인 : 2020-06-26 16:59:14
  • -
  • +
  • 인쇄
구단 "상대방이 불쾌감 느낄 수 있는 신체 접촉"
롯데 자이언츠가 사생활로 구설에 오른 포수 지성준에게 무기한 출장 정지 징계를 내렸다.

▲ 롯데 자이언츠가 사생활로 물의를 빚은 포수 지성준에게 26일 무기한 출장 정지 징계를 내렸다. [롯데 자이언츠]

롯데는 26일 징계위원회를 열어 지성준에 대해 품위 유지 명예 실추를 사유로 무기한 출장 정지를 명령했다. 지성준은 한국야구위원회(KBO)와 사법기관의 결정이 나오기 전까지 경기에 출전할 수 없게 됐다.

최근 SNS에는 미성년자로 추정되는 누리꾼이 지성준과 만났고 신체접촉이 있었다는 내용의 폭로글이 게재됐고 구단은 해당 사안을 조사했다.

롯데 관계자는 26일 지성준 관련 구설수에 관해 "상대방이 불쾌감을 느낄 수 있는 신체 접촉이 있었음이 드러났다"며 "앞으로도 선수의 사회적 물의, 품위 손상 행위에 엄격하게 대응할 것을 팬들에게 약속하며 재발 방지를 위해 전문가를 통한 선수단 성 의식 교육을 철저히 진행할 예정"이라고 밝혔다.

지성준은 2014년 한화 이글스에 육성선수로 입단했고 지난해 11월 트레이드를 통해 롯데로 이적했다. 이번 시즌 1군 3경기에 출전해 8타수 2안타 타율 0.250을 기록했다.

UPI뉴스 / 김현민 기자 khm@upinews.kr

[저작권자ⓒ UPI뉴스. 무단전재-재배포 금지]

  • 글자크기
  • +
  • -
  • 인쇄

핫이슈

만평

2020.7.14 00시 기준
13512
289
12282