폭스바겐 "사고 수리 자기부담금 250만원까지 대신 내드립니다"

김혜란 / 기사승인 : 2021-05-03 14:51:25
  • -
  • +
  • 인쇄
폭스바겐코리아는 오는 6월 30일까지 '사고 수리 자기부담금 지원 프로그램'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3일 밝혔다.

▲ 폭스바겐의 '사고 수리 자기부담금 지원 프로그램' 관련 이미지 [폭스바겐코리아 제공]

폭스바겐코리아는 5·6월 공식 서비스센터 이용자 중 일정 조건에 부합하는 고객 선착순 1만 명을 대상으로 1회당 50만 원 한도, 1년간 최대 5회까지 자차보험 수리 시 자기부담금을 실비로 지원한다.

이번 프로그램은 폭스바겐 고객만을 위한 특별한 혜택으로, 이벤트 대상 조건은 △폭스바겐 서비스 패키지를 2개 이상 구매한 차량 △일반 정비 유상 수리 30만원 이상 차량 △사고수리 100만 원 이상 차량이다.

다른 차량과의 사고뿐만 아니라 업계 최초로 주차 중 시설물 추돌과 같은 자차 단독 사고 시에도 자기부담금을 지원한다. 1회 사고 시 통상 자기부담금의 최대 금액인 50만 원까지 지원함에 따라 실제 고객이 납부하는 금액은 사실상 0원에 가깝다는 게 폭스바겐의 설명이다.

폭스바겐코리아 관계자는 "수입차 시장의 대중화 전략하에 사고 수리 부분에서도 고객들이 차량 총소유비용(TCO)을 절감할 수 있도록 이번 특별 고객 케어 프로그램을 마련했다"고 전했다.

UPI뉴스 / 김혜란 기자 khr@upinews.kr

[저작권자ⓒ UPI뉴스. 무단전재-재배포 금지]

  • 글자크기
  • +
  • -
  • 인쇄

핫이슈

2021. 5. 6. 0시 기준
125519
1851
115491